커뮤니티>자유게시판
글번호
463338
일 자
18.01.02 02:37:50
조회수
563
글쓴이
한예인
제목 : [전시] 마리 로랑생전 ; 색채의 황홀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마리 로랑생 전이 한가람 미술관에서 열립니다.


    


기간 : 2017.12.09.() ~ 2018.03.11.() / 휴관일 : 01/29(월) , 02/26(월)

장소 : 한가람 미술관

주최 : 예술의 전당, 가우디움어소시에이츠

요금 : 성인 : 13,000

   

프랑스를 대표하는 위대한 여성 화가이자 영화보다 더 영화 같은 삶을 살았던 작가 마리 로랑생(1883~1956)1, 2차 세계대전의 틈바구니에서 황홀한 색채와 직관을 통해 여자와 소녀, 꽃과 동물 등을 그려냄으로써 세상의 아픔을 보듬고자 했다.

파블로 피카소, 코코 샤넬, 장 콕토, 알베르 카뮈 등 수 많은 예술가와 교류하며 '몽마르트르의 뮤즈' '핑크 레이디로 불렸던 그녀는 1910~1930년대 프랑스 파리 예술계에 큰 영향을 미친 '예술가의 예술가'이기도 했다. 그런 작가의 작품들은 100여 년 전 그린 그림이라고 믿기 어려울 정도로 현대적이며 작가가 평생에 걸쳐 체득한 '색채의 연금술'은 여전히 미묘하고 신비롭다.

국내 최초로 열리는 이번 특별전은 160점에 달하는 작가의 유화, 수채화, 삽화, 사진 등을 통해 마리 로랑생의 작품 세계를 본격적으로 소개하는 기회가 될 것이다.

야수파와 입체파의 틈바구니와 남성 위주의 화단에서 여성 작가로서 자신만의 스타일을 완성했던 마리 로랑생은 기욤 아폴리네르가 쓴 한국인의 애송시 '미라보다리'의 주인공을 넘어 독립적이고 위대한 예술가로 우리 곁을 찾아온다.

 

올겨울 가장 아름다운 전시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이번 특별전은 '이 시대 진정한 아름다움이란 무엇인가?'에 대한 대답이 되어줄 것이다.

 

마리 로랑생 전은 8개의 섹션으로 나누어져 있습니다.

 

section 1. 벨에포크 (belle époque) 시대로의 초대

20세기 초 아름다웠던 파리의 벨에포크 시절을 대표하는 작가, 마리 로랑생이 담긴 사진들을 통해 벨에포크 시대의 파리속으로 되돌아가 본다.

 

section 2. 청춘시대

무명화가였던 마리 로랑생의 초기 작품을 살펴본다. 아울러 피카소의 소개로 시인 기욤 아폴리네르를 만나며 입체파 화가로 변모한 작품 세계를 만날 수 있다.

 

section 3. 열애시대

아폴리네르와의 뜨거웠던 사랑 속에서 회색과 갈색 위주의 초기작품에서 벗어나 서서히 녹색과 파랑, 핑크에 이르는 자신만의 색을 찾아가기 시작한 마리 로랑생의 작품에는 강한 입체파의 영향이 드러난다.


section 4. 망명시대

독일인 귀족 남편과 결혼하지만 1차 세계대전의 발발로 스페인으로 망명을 떠나게 된 마리 로랑생은 작품에만 열중한다. 고야의 영향을 받아 관능적인 지중해 남부 여성들을 그리며 상처의 시기를 이겨낸다.

 

section 5. 열광의 시대

1차 세계대전 이후 프랑스로 돌아올 수 있었던 마리 로랑생은 비로소 작품에 온전히 몰입하게 된다. 특유의 색채감과 윤곽선을 흐릿하게 그리는 스타일이 완성되고, 코코 샤넬, 헬레나 루빈스타인 등 많은 사람의 초상화 주문이 잇따른다.

 

section 6. 콜라보레이션

앙드레 지드의 소설 사랑의 시도를 비롯하여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캐서린 맨스필드원유회등의 도서 일러스트 작업과 발간된 실제 도서, 마리 로랑생이 작업 한 광고 등 다양한 작품세계와 활동을 살펴본다.

 

section 7. 성숙의 시대

한층 강렬해진 색채 속에서 자신의 스타일을 완성한 대가로서의 작품 세계가 느껴지는 작가 말년의 작품들이 소개된다. 10년에 걸쳐 완성한 대작 세 명의 여인들은 한국 전시 만을 위해 특별히 촬영이 허용되었다.

 

section 8. 밤의 수첩 <Le Carnet Du Nuit>

시집 밤의 수첩을 발간한 시인이기도 한 마리 로랑생의 시와 연인 기욤 아폴리네르의 시를 읽어 보고, 그들의 시를 직접 필사해본다.

 

마리 로랑생 전의 view point

 

1. 서울에서 처음 만나는 마리 로랑생의 160여 점의 작품

2. 야수파의 소녀에서 파리지앵이 가장 사랑한 화가가 되기까지

3. 이 시대의 진정한 아름다움은 무엇인가?



출처 : https://marie2017.modoo.at/

목록으로
다음글 [모집] 제 2기 인천 ODA 서포터즈 모집(~1/14)
이전글 [장학] 2018 EAI 신규 장학생 선발 안내